데이팅 앱 ‘너랑나랑’, 대화창 3초에 1개 개설… 1월·겨울·일요일·저녁 9시~새벽 3시에 이용률 증가

 
 
기사공유
넥스트매치가 서비스하는 데이팅 앱 ‘너랑나랑’의 지난해 총 대화방 개설수가 1200만 건을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넥스트매치

이는 지난해 국내 및 대만 서비스를 합한 수치이며, 시간으로 환산하면 약 3초당 1건씩, 매월 평균 100만 건 이상 대화방이 개설됐다.

너랑나랑에서는 총 4단계의 토너먼트를 거쳐 서로 최종선택을 한 경우 무료로 대화할 수 있다. 하루 평균 3만3000명의 이용자에게 대화방이 개설되며, 국내와 대만에서 각각 1만6000명, 1만7000명의 남녀가 너랑나랑을 통해 대화한다.

이러한 성과의 요인은 ‘게이미피케이션’이라는 업체 측 설명이다. 게이미피케이션은 재미있는 요소들을 부여해 게임이 아닌 서비스를 게임인 것처럼 만든 것으로, 너랑나랑은 재미를 더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는 점이 이에 부합한다.

한편 너랑나랑은 매일 16명의 이성을 무료로 소개 받을 수 있다. 대부분의 데이팅 앱이 하루 평균 2명의 이성을 소개해주는 것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은 수치다. 또, 비용을 들이지 않고 대화창을 개설할 수 있다

여기에 단순히 이성을 소개해주는 것이 아닌 이상형 월드컵 방식을 차용, 게임 요소를 가미한 것이 주효했다. 그리고 4단계의 토너먼트를 거치며, 유저 간의 유대관계가 높아져 높은 매칭률을 자랑한다는 업체 측 설명이다.

이용 현황을 살펴보면 1년 중 너랑나랑 이용률이 가장 높은 시기는 1월이었으며, 계절별로는 겨울이 가장 높았다. 이어 가을, 봄, 여름 순이었다. 날씨가 쌀쌀해질 때 연애 심리가 자극돼 모바일 데이팅 서비스 이용률이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요일별 이용률은 대체로 고른 분포를 보였으나, 일요일이 가장 높았으며, 금요일과 토요일이 가장 낮았다. 시간대는 밤 9시에서 새벽 3시 사이에 이용률이 가장 높았다. 상대적으로 친구, 가족과 시간을 많이 보내는 요일인 금요일과 토요일에는 데이팅 앱 이용률이 낮고,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는 일요일 저녁에 이용률이 급격히 오르는 것으로 분석된다.

넥스트매치 관계자는 “최근 3년간 너랑나랑의 회원수가 매년 20%씩 증가해왔으며, 그에 따라 사용률도 꾸준히 증가해왔다”라며, “데이팅 앱이 1020세대의 소개팅, 연애 수단으로 확실히 자리잡고 있다”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9.31하락 11.1918:03 04/26
  • 코스닥 : 741.00하락 9.4318:03 04/26
  • 원달러 : 1161.00상승 0.518:03 04/26
  • 두바이유 : 74.35하락 0.2218:03 04/26
  • 금 : 74.46상승 0.7918:03 04/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