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람코자산운용, 민간임대주택 개발 추진

 
 
기사공유
코람코 민간임대주택 2호 ‘서울 대방동 민간임대주택’ 조감도 /사진=코람코자산신탁

코람코자산운용이 올해 첫 프로젝트로 서울 대방동 민간임대주택 개발 및 운영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코람코자산운용은 임대주택 개발을 위해 지난해 12월27일 ‘코람코 제86호 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이하 코람코 민간임대주택 2호)’를 통해 서울 동작구 대방동 385-16 외 5필지의 토지 및 건물을 매입했다.

매입부지에 기존 노후 건물을 철거하고 지하 3층~지상 12층의 도시형생활주택 137세대 및 리테일, 커뮤니티시설 등 근린생활시설을 신축하고 8년간 임대 운영할 예정이다.

코람코자산운용 관계자는 “해당부지는 지하철 7호선 보라매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2022년 신림 경전철 개통이 예정돼 지가 및 임대료 상승이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코람코 민간임대주택 2호는 개인투자자가 참여 가능한 간접투자 상품이며 투자자는 펀드에 투자하고 펀드에 투자된 자금으로 임대주택 개발 및 임대 운영해 얻은 수익을 배당받는다. 또한 개인투자자가 직접 부동산을 분양·매입해 임대 운영하는 것보다 건축비용, 임대 마케팅 비용, 금융비용 등을 아낄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전문 부동산 운용사의 안정적인 운영으로 정기적인 임대수익과 향후 매각차익도 함께 공유할 수 있다”며 “예상수익률은 약 6% 후반대로 향후 매각차익 포함 시 내부수익률(IRR)은 약 12%대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천호동 민간임대주택 개발 사업(코람코 제72호 전문투자형사모부동산투자 유한회사)에 이은 두 번째 프로젝트로 개발단계에서부터 전문운용사가 인허가 등 사업 전반에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등 수익 극대화를 추구한다.

신윤모 코람코 임대주택사업본부장(전무)는 “코람코자산신탁도 그동안 민간임대주택 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과 안전성이 확보된 최적의 상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민간임대주택 2호는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서 앞으로 개인 간접투자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9.31하락 11.1918:03 04/26
  • 코스닥 : 741.00하락 9.4318:03 04/26
  • 원달러 : 1161.00상승 0.518:03 04/26
  • 두바이유 : 74.35하락 0.2218:03 04/26
  • 금 : 74.46상승 0.7918:03 04/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