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용 "정부가 미군반환공여지 개발을 막는 것은 부당"

 
 
기사공유
▲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CJ헬로 나라방송 신년대담에서 "정부가 미군반환공여지 개발을 막는 것은 부당하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의정부시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지난 11일 CJ헬로 나라방송과의 신년대담을 통해 오는 2022년까지 복합문화융합단지 조성으로 의정부 100년 먹거리를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대담에서 안 시장은 전국 최초 민자 개발방식으로 추진한 직동 및 추동 근린공원 조성사업과 지난해 11월 22일 의정부역 역전근린공원에서 개최한 안중근 의사 동상 제막식을 2018년 주요성과로 꼽았다.

올해 중점사업으로 오는 2022년까지 산곡동 396번지 일원에 조성되는 복합문화융합단지 사업을 토대로 반환 미군공여지 개발 등 대규모 개발프로젝트를 잘 마무리하여 의정부 100년 먹거리를 완성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의정부는 전쟁 이후 60여년이 넘도록 미군이 주둔하면서 안보를 위해 희생하고 각종 제약에 시달렸는데, 정부가 미군이 나가고 흙밖에 없는 곳에 개발을 막는 것은 논리적으로 타당하지 않다며 국토교통부가 호원동캠프 잭슨부지의 문화예술 공원 조성사업에 대해 부결한 것은 부당하다고 지적했다.

안 시장은 또한 의정부경전철은 정부의 승인을 받아 지난해 12월 27일 대체사업자인 의정부경량전철주식회사와 실시협약을 체결했고, 경전철 활성화를 위해 2017년 12월부터 경기연구원을 통해 연구용역을 진행하여 노선연장 등 다각적인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오는 3월 용역결과를 토대로 경전철의 수요증대를위한 다양한 방안을 시행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안 시장은 “새해에는 시민들 모두가 잘 살고 건강한 희망도시 의정부를 만들기 위해 시장과 모든 공직자가 항상 스스로를 낮추고 시민들을 섬기는 자세로 모든 업무에 임할 것”이라며 신년대담을 마무리했다
 

의정부=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7.06상승 0.9618:01 01/17
  • 코스닥 : 686.35하락 7.0318:01 01/17
  • 원달러 : 1122.50상승 2.418:01 01/17
  • 두바이유 : 61.32상승 0.6818:01 01/17
  • 금 : 60.15상승 1.5218:01 01/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