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0주년 삼성전자, 17년 연속 재계 ‘1위’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올해 창립 50주년을 맞이한 삼성전자가 지난해까지 17년 연속 매출액 기준 ‘재계 1위’ 자리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기업정보 분석업체 한국CXO연구소 등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02년 매출액 기준 1000대 상장사 가운데 처음 1위에 오른 이후 지난해까지 선두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1000대 상장사 가운데 차지하는 매출 비중도 계속 확대됐다. 1996년에는 전체의 4.1%에 그쳤으나 2017년에는 10.9%까지 확대됐다.

영업이익을 기준으로 하면 차지하는 비중이 더욱 높다. 1996년 상장사 영업이익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7.3%에 그쳤으나 1997년부터 지난해까지 22년 연속 1위를 유지했다. 특히 지난 2013년에는 29.2%에 달해 정점을 찍었다.

이런 가운데 삼성전자의 실적이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2년 연속 증가한 이후 올해는 꺾이면서 한국 경제 전반의 부진으로 이어지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실제 증권업계의 올해 삼성전자 영업이익 전망치 평균은 지난해보다 24.3%나 줄어든 44조6000억원이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28상승 17.2215:30 01/18
  • 코스닥 : 696.34상승 9.9915:30 01/18
  • 원달러 : 1121.90하락 0.615:30 01/18
  • 두바이유 : 61.18하락 0.1415:30 01/18
  • 금 : 60.03하락 0.1215:30 0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