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7년연속 다보스포럼 ‘글로벌 100대 기업’ 선정

 
 
기사공유
/사진=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신한금융그룹은 22일 다보스포럼에서 발표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글로벌 100)’에 국내 금융사 중 유일하게 7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글로벌 100은 캐나다의 투자리서치·미디어 그룹인 코퍼레이트 나이츠가 평가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지수다. 매년 스위스 다보스에서 개최되는 세계경제포럼(WEF)에서 발표된다.

올해는 2013년 지수 편입 후 가장 높은 9위에 올랐다. 아시아 기업 중 가장 높은 순위다. BNP파리바, ING그룹,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 브라질은행(Banco do Brasil) 등 세계적인 금융그룹과 함께 선정됐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2005년 국내 금융사 최초로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한 이래 이사회 산하 사회책임경영위원회를 운영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0.50상승 1.8418:01 02/22
  • 코스닥 : 743.38하락 3.9518:01 02/22
  • 원달러 : 1125.20보합 018:01 02/22
  • 두바이유 : 67.07하락 0.0118:01 02/22
  • 금 : 67.12상승 0.7418:01 02/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