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겨냥 삼성 ‘갤럭시M’, 1차 판매분 3분 만에 매진… 왕좌탈환 청신호

 
 
기사공유
/사진=삼성전자 인도 홈페이지 캡처
삼성전자가 인도를 겨냥해 내놓은 스마트폰 갤럭시M 시리즈의 1차 판매분이 단 몇분만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삼성전자는 5일 정오(현지시간) 아마존 인도 웹사이트에서 판매를 개시한 갤럭시M10과 M20 1차 판매분이 3분 만에 매진됐다고 6일 밝혔다.

이 제품은 삼성전자가 지난해 중국 샤오미에게 1위를 빼앗긴 세계 2위 스마트폰 시장인 인도에서 왕좌를 탈환하기 위해 출시한 보급형 모델이다.

전면 상단 가운데 부분이 V자로 파인 ‘인피티니-V’ 디자인을 채용했다. M10은 엑시노트 7870 칩셋과 6.22인치 LCD 디스플레이, 500만 전면카메라를 탑재했고 M20은 800만 전면카메라에 배터리 용량은 5000㎃h이며, 얼굴·지문 인식 기능이 들어갔다. 두 제품 모두 1300만·500만 후면 듀얼카메라가 장착됐다.

디자인과 성능이 개선됐음에도 가격은 저렴하다. 갤럭시 M10의 경우 한화 12만6000원∼14만2000원, M20은 17만3000원∼20만5000원 수준이다.

삼성전자는 제품의 인기에 힘입어 7일 2차 판매에 나설 방침이다. 이 제품은 아마존과 삼성전자 인도법인 홈페이지에서만 판매된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96.09하락 29.7618:03 02/15
  • 코스닥 : 738.66하락 3.6118:03 02/15
  • 원달러 : 1128.70상승 3.618:03 02/15
  • 두바이유 : 66.25상승 1.6818:03 02/15
  • 금 : 65.12하락 0.218:03 02/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