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장어집 사장, 악마의 편집 주장… "인간 쓰레기로 만들어"

 
 
기사공유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장어집 사장. /사진=뚝섬 장어집 사장 인스타그램 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편에 출연했던 장어집 사장 A씨가 제작진의 악의적인 편집으로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하는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A씨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해 6월 방송 당시 논란이 됐던 장면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먼저 '소고기 미역국'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방송 당시 백종원은 A씨가 시식용으로 내온 미역국과 주방 안 조리통에 있던 미역국의 소고기양이 확연히 다른 점을 언급하며 "방송이라고 많이 주느냐"고 지적한 바 있다.

이에 대해 A씨는 "촬영 때문에 저녁 장사를 하지 못 하게 되면서 많이 남게 된 미역국을 평소대로 떠 준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첫 방송 촬영 전날 작가님에게 '촬영과 장사는 아무 관련이 없을 거다'라는 말을 듣고 장사를 준비했다"며 "그러나 나중에 '촬영이 지체됐으니 저녁 장사는 하지 말고 기다려라'는 얘기를 들었고, 많이 남게 된 미역국을 줬다가 사기꾼이 됐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작진이) 촬영 당일 재료 준비를 다 시켜 놓고 나중에 말을 바꿔 저녁장사를 못 하게 했다"면서 "혹시 일부러 미역국을 많이 남기게 하려는 의도였냐"고 반발했다. 

이와 함께 A씨는 작가에게 미역국과 관련해 자신의 의견을 전달한 카카오톡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메시지에 따르면 A씨는 제작진에게 '미역국이 많이 남으면 저녁에 그렇게 (많이) 드리는 게 맞다. 어차피 서비스 개념이라 적다고 불평하는 손님도 없었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냈다.

또 A씨는 백종원에게 비싸다고 지적받은 장어 가격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방송 당시 백종원은 A씨의 요리 실력과 장어 손질 상태를 지적하며 "2마리에 1만원이라고 해도 안 먹는다"고 혹평한 바 있다. 

이에 대해 A씨는 "장어 사이즈부터 비교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방송에 나가면 안된다고 작가에게 이야기를 했다. 그러나 (작가는) '장어 원가 부분을 비교해서 다룬 것이 아예 빠질수는 없다'며 '우려하는 일 없게 진행한다'고 말했다"며 "당시 촬영이 좋은 쪽으로 흘러가고 있었기에 긍정의 의사를 표현했는데 이렇게 거짓말까지 만들어 내는 줄은 꿈에도 몰랐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우려하는 일 없게 한다고 했지만 방송에 나간 비교 메뉴판에는 거짓말을 더 과장하기 위해 특대 자는 빼버리고 내보냈으며, 비교 대상 가게에는 상차림비가 따로 있는 것 또한 언급하지 않고 사기꾼을 만들었다. 원가가 45%에 육박하는 8000원짜리 장어를 파는 조그만 가게 사장 한 명을 인간 쓰레기를 만들었다"고 비판했다. 

그는 "앞쪽에 있던 수많은 카메라와 작가님들의 험악한 분위기 때문에 굉장한 심리적 압박을 느꼈다"며 "결국 카메라가 담고 싶어 하는 모습은 X신, 미X놈이 분명했다. 말을 안 들으면 더 나쁘게 만들까 싶어 장어 가격을 똑바로 해명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그는 촬영 다음 날 자신의 입장을 정리한 이메일을 제작진에게 보냈다. A씨가 쓴 메일에는 다른 식당과의 장어 원가 비교, 1만6000원이라는 가격을 책정하게 된 경위 등이 상세히 적혀 있다.

끝으로 A씨는 "방송의 이익을 위해 한사람의 인생을 고통속에 몰아넣었다. 그렇게 누군가의 이익을 위해 편집된 영상을 보는 시청자분들 마음에도 분노와 빈곤이 가득 찼다"며 "전 세계 어떤 음식도 절대적인 음식은 없다. 나한테 맛있는 음식이 때로 어느 누구에게는 맛이 없을 수도 있다. 이것으로 인해 욕을 먹어서는 안된다. 저희 장어는 생선을 팔 때 보다 단골도 많고 재방문율도 더 높았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다음 방송에서는 장어 가시에 관한 부분을 다루도록 하겠으며 다른 주제도 함께 다룰 수 있다면 준비하도록 하겠다. 전자렌지 사용 등 인정할 것은 인정하고 사실관계를 똑바로 할 것은 반드시 얘기하도록 하겠다"고 추가 폭로를 예고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8:03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8:03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8:03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21
  • 금 : 59.70상승 0.4718:03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