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마감] 주요 지수,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에 혼조세

 
 
기사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뉴욕 증시에서 주요 3대 지수가 혼조세로 마감했다.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이 확대된 탓이다.

11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거래일보다 53.22포인트(0.21%) 하락한 2만5053.1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92포인트(0.07%) 오른 2709.8을 기록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거래일과 비교해 9.71포인트(0.13%) 오른 7307.91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주요 지수는 미·중 무역협상 결과를 기다리며 보합권 등락을 보였다. 한때 백악관에서 오는 3월 중 미·중 정상회담 가능성을 제기하는 등 무역협상 낙관론이 유입되기도 했으나 여전히 불확실성이 이어져 장 후반 매물 출회되기도 하는 등 보합권 혼조세로 마감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이 높아졌던 지난 주에 비해 낙관적인 전망이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박기영 pgyshine@mt.co.kr

머니S 증권팀 박기영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0.20상승 23.6512:20 07/19
  • 코스닥 : 670.67상승 5.5212:20 07/19
  • 원달러 : 1171.70하락 7.112:20 07/19
  • 두바이유 : 61.93하락 1.7312:20 07/19
  • 금 : 62.14하락 1.0912:20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