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폄훼' 논란 김진태, 광주·전주서 간담회… 대권 행보?

 
 
기사공유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시스

'5·18 폄훼' 논란에 휩싸인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간담회를 연다.

김 의원은 오늘(12일) 오전과 오후 각각 광주에 있는 전남도당과 전주에 있는 전북도당을 방문,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김 의원의 일정이 당권 주자 행보의 일환으로 보인다는 주장이 나온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8일 자유한국당 이종명·김순례 의원과 함께 주최한 '5·18 공청회'에서 영상메시지를 통해 "5·18 문제만큼은 우파가 결코 물러서면 안 된다. 힘을 모아 투쟁해 나가자"고 말해 논란에 휩싸였다. 

논란이 커지자 김 의원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공청회 참석자들의 발언은 주관적인 것이고 향후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것"이라며 "'진짜 유공자' 분들에게 상처를 주려는 의도는 아니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다만 이번에 5·18 유공자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 국민 혈세가 들어갔으므로 우리는 알 권리가 있다"고 거듭 5·18 유공자 선정 경위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다. 

한편 여야 4당은 이날 논란이 된 발언을 한 의원들을 국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제소한다는 방침이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5:30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5:30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5:30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5:30 10/21
  • 금 : 59.70상승 0.4715:30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