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헬리오시티 조합으로부터 ‘감사패’ 받아

 
 
기사공유
현대건설이 헬리오시티 조합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상했다. 김태균(왼쪽부터) 현대건설 주택사업본부 상무, 주영열 헬리오시티 조합장, 김경호·이문희 현대건설 부장. /사진=현대건설
현대건설이 최근 헬리오시티(가락시영 재건축 아파트) 조합으로부터 뛰어난 공사추진능력과 품질을 인정받아 ‘준공 감사패’를 받았다.

12일 현대건설에 따르면 이번 감사패 수상은 현대건설이 기한 내 준공 승인을 받아 입주할 수 있게 된 것에 대한 감사를 조합이 표시한 것이다.

현대건설은 성실한 사업수행능력과 공정 등을 조합원들과 입주고객에게 호평 받은 결과라고 자평했다.

한편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헬리오시티는 사업기간 총 15년, 단지 규모만 총 9510세대에 달하는 재건축 단지로 현대건설을 비롯해 주간사인 현대산업개발, 삼성물산이 공동 시공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9.76상승 24.1315:32 02/20
  • 코스닥 : 750.69상승 2.6415:32 02/20
  • 원달러 : 1123.50하락 4.715:32 02/20
  • 두바이유 : 66.45하락 0.0515:32 02/20
  • 금 : 66.48하락 0.2515:32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