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 구축

 
 
기사공유
NH농협은행은 거액익스포져를 측정하고 관리하는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NH-LEMS)을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NH-LEMS는 2020년 도입예정인 바젤은행감독위원회의 거액익스포져 관리 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구축된 대응 체계다. 실질적인 거액익스포져 통제로 익스포져 관리를 한 단계 진화시켰다.

기존의 신용공여 한도관리시스템을 NH-LEMS에 탑재해 한도관리의 효율성을 강화했다.

농협은행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주요 이슈에 대한 모니터링시스템 고도화로 금융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허충회 농협은행 리스크관리부문 부행장은 “시스템 구축으로 감독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이슈기업을 적절한 시기에 모니터링해 리스크관리 기능이 더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으로 익스포져 관리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9.76상승 24.1315:32 02/20
  • 코스닥 : 750.69상승 2.6415:32 02/20
  • 원달러 : 1123.50하락 4.715:32 02/20
  • 두바이유 : 66.45하락 0.0515:32 02/20
  • 금 : 66.48하락 0.2515:32 02/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