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의 '완성형아이돌' 있지(ITZY), 2019 가요계 평정할 '괴물 신인'

 
 
기사공유
JYP 신인 걸그룹 있지(ITZY)가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IT’z Different(잇츠 디퍼런트)' 쇼케이스 무대에 올라 공연을 펼치고 있다./사진=장동규 기자

수준 높은 퍼포먼스와 수려한 외모로 완성형 아이돌로 불리는 JYP 신인 걸그룹 ITZY(있지)가 ‘괴물 신인’의 기세를 뽐내며 2019 최고 스타를 향해 첫발을 내디뎠다.

ITZY는 12일 오후 3시 서울 한남동에 위치한 블루스퀘어에서 디지털싱글 앨범 'IT'z Different'(있지 디퍼런트)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류진은 “과분할 정도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며 "부담감이 없다면 거짓말이지만 관심에 보답하고 명성에 흠이 가지 않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채령은 JYP 선배 걸그룹 트와이스와의 차이점을 묻는 질문에 “트와이스 선배님들이 러블리하고 아름다운 매력이라면 우리는 에너제틱하고 걸크러시 같은 매력이 있다”고 답했다.

채령은 이번에 ITZY로 데뷔하며 아이즈원 멤버인 친언니 채연과 함께 가요계에서 활동하게 됐다. 그는 "언니와 무대에서 만날 수 있어 정말 기쁘다"며 "언니를 비롯해 우리 가족이 정말 기뻐했다"며 웃었다.

멤버들은 어떤 수식어를 듣고 싶냐는 물음에 "괴물신인이라는 수식어를 달고 싶다. 팀명처럼 모든 매력을 갖고 있는 그룹이라는 것을 증명하고 싶다"고 말했다. 

유나는 "2019년의 최고 스타라는 수식어가 생겼으면 좋겠다. 그런 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하고 노력하겠다"며 환하게 웃었다.


JYP 신인 걸그룹 있지(ITZY)가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IT’z Different(잇츠 디퍼런트)' 쇼케이스 무대에 올라 공연을 펼치고 있다./사진=장동규 기자

리아는 다소 독특한 그룹명에 대해 "있지라는 이름을 처음 들었을 때 의미가 궁금했다. 의미를 알고 난 후에는 입에 딱 붙는 이름이라고 생각했고 마음에 들었다"고 설명했다. 또 "올해 대단한 신인이 많이 나올 텐데 그런 분들과 경쟁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며 "신인상은 한번밖에 탈 수 없기 때문에 우리 목표는 신인상을 타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멤버들은 JYP 수장 박진영의 조언에 대해선 "아티스트가 갖춰야 할 덕목에 대해 많은 조언을 해줬다"며 "진실성, 성실, 겸손함을 중요시하라고 말씀해주셨다"고 밝혔다.

ITZY는 이날 오후 6시 타이틀곡 '달라달라'를 발매한다. '달라달라'는 EDM, 하우스, 힙합 등 여러 장르의 장점을 모은 ‘퓨전 그루브’(Fusion Groove) 사운드로 경쾌하면서도 패기 넘치는 분위기를 풍기는 곡이다.

앞서 공개된 '달라달라'의 뮤직비디오는 케이팝 데뷔 그룹의 뮤직비디오 24시간 최다 조회수 기록인 455만뷰를 공개 11시간 만에 돌파했고 18시간여 만에 1000만뷰도 넘어섰다. 케이팝 데뷔 그룹의 뮤직비디오가 24시간 안에 1000만뷰를 돌파한 것은 ITZY가 처음이다.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0.50상승 1.8418:01 02/22
  • 코스닥 : 743.38하락 3.9518:01 02/22
  • 원달러 : 1125.20보합 018:01 02/22
  • 두바이유 : 67.12상승 0.0518:01 02/22
  • 금 : 67.22상승 0.118:01 02/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