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세계공영TV총회' 시사작에 '뉴스데스크-바로간다' 물류센터 노동자편 선정

 
 
기사공유

택배 물류센터 노동자를 다룬 MBC '뉴스데스크-바로간다'가 2019 세계공영TV총회(INPUT) 시사작으로 선정됐다.

오는 5월6~10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세계공영TV총회는 연출자, 작가 등 프로그램 제작에 직접 관여하는 전 세계 500여명의 방송전문가들이 각국의 TV 프로그램을 시사·토론하는 세계적 권위의 공영방송 시사회다.

각국 공영방송사들이 매년 약 2000여편의 프로그램을 출품하며 이 중 혁신적인 우수작품 80편이 장르에 관계없이 시사작으로 선정된다. 참가자들은 선정된 프로그램을 함께 시사·토론하며 TV 프로그램의 국제적인 경향을 다채롭게 체험, 공영방송의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시사작으로 선정된 택배 물류센터 취재기는 지난 8월 택배 물류센터에서 일하던 노동자 2명이 레일 감전 사고와 야간 노동으로 숨진 사건에서 출발했다. 기존 물류센터 취재는 대부분 택배회사와의 사전 협의를 통한 내부 촬영, 미리 섭외된 직원을 인터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하지만 '뉴스데스크' 취재진은 현장 실태를 보다 생생히 전달하기 위해 장시간에 걸쳐 직접 물류센터 노동을 감행했다.

해당 보도는 물류센터 노동자들의 실태를 기자가 직접 취업해 취재하고 영상으로 고발한 첫 사례였다. 직접 물류센터에서 일한 기자의 시선에서 기사가 작성돼 노동 현장이 생생하고 신뢰감 있게 전달했다. 

또 기자가 전면에 등장한 내레이션 기법도 한국 방송에서 처음으로 시도된 혁신적인 보도방식으로 시청자들의 큰 성원을 받기도 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0.50상승 1.8418:01 02/22
  • 코스닥 : 743.38하락 3.9518:01 02/22
  • 원달러 : 1125.20보합 018:01 02/22
  • 두바이유 : 67.12상승 0.0518:01 02/22
  • 금 : 67.22상승 0.118:01 02/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