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황] 코스피, 1%대 급등세… 위험선호 속 외인 ‘사자’ 겹호재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코스피가 장중 1%대 급등하며 2230선을 회복했다. 미국 경기둔화 우려 완화에 따른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회복된 가운데 외국인 매수세까지 유입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더불어 시총상위종목의 상승세도 두드러졌다.

코스피지수는 20일 오전 11시19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25.25포인트(1.14%) 오른 2230.88에 거래됐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175억원, 140억원 순매수했으며 개인은 2261억원 순매도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삼성전자우, LG화학, 현대차, POSCO, 삼성물산, 한국전력 등 대부분의 시총상위종목이 1~3%대 강세다.

같은시각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2.38포인트(0.32%) 오른 750.43에 거래됐다. 개인은 674억원 순매수하며 홀로 ‘사자’ 기조를 보였으며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01억원, 363억원 순매도했다.

바이로메드, 포스코켐텍, 펄어비스 등이 1~2%대 상승세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