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조원 굴리는 수협중앙회장에 '부산출신' 임준택 당선

 
 
기사공유
임준택 제25대 수협중앙회장이 22일 당선직후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사진=수협중앙회
차기 수협중앙회장에 임준택 전 대형선망수협 조합장이 당선됐다. 수협중앙회는 22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사옥에서 제25대 수협중앙회장 선거를 실시한 결과 임준택 전 조합장이 선출됐다고 밝혔다.

선거는 후보자들이 먼저 정견을 발표하고 전국 조합장 92명이 투표하는 간선제로 치러졌다. 1차 투표에서 과반수 득표자가 나오지 않아 최고득표자와 차순위 득표자를 대상으로 결선투표을 치렀다. 임준택 후보자와 임추성 후보자간 결선투표 결과 54표를 얻은 임준택 후보자가 최종 당선됐다.

부산 출신인 임 당선인은 현 김임권 수협회장도 임 당선인과 같은 대형선망수협 출신이다. 그는 선거에서 '더(The) 강한 수협! 더(More) 돈 되는 수산!'을 내걸고 ▲수산업 혁신으로 일류 수산 산업 만들기 ▲회원조합의 상호금융 자산 100조원 만들기 ▲수협은행을 협동조합 수익센터로 만들기 ▲실천을 위한 수산네트워크 강화하기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임 당선자는 “어민·조합·중앙회 모두 잘 살아가는 환경을 만들어가겠다”며 “수산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임 수협중앙회장은 내달 25일부터 임기를 시작한다. 임기는 4년이다. 수협을 대표하고 총회 이사회 의장 역할을 맡지만 업무 집행 권한이나 인사권은 없다. 수협중앙회의 올해 사업 규모는 8조3914억원에 달한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