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실 조용할 때" 하성운, 워너원 멤버들 그리움 토로

 
 
기사공유
/사진=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하성운이 워너원(Wanna One) 멤버들에 대한 그리움을 밝혔다. 

오는 25일 밤 방송되는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는 두 아이의 엄마가 된 현영,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 ‘연애천재’ 임현주, 런던올림픽 유도 동메달리스트 조준호, 워너원에서 솔로 가수로 돌아온 하성운이 게스트로 참여해 고민되는 사연을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다.

이날 녹화현장에서 그룹 워너원에서 솔로 가수로 컴백한 하성운은 “대기실이 조용할 때면 생각난다”면서 워너원 공식 활동이 종료된 것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정든 멤버들에 대한 그리움을 엿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에 이영자는 “오늘은 우리가 멤버가 돼주겠다”고 자처하며 노래하는 하성운의 곁에서 흥 터지는 리액션을 선보이는가 하면 김태균은 자신을 머리 큰 ‘걍다니엘’이라고 자칭해 폭풍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하성운은 첫번째 솔로 앨범 'My Moment’에 수록된 곡을 달달한 무반주 꿀보이스로 들려줘 오프닝부터 분위기를 화사하게 물들일 예정이서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날 현영은 시작부터 하성운에게 시선을 고정시키며 반가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최근 두 아이의 엄마가 된 현영은 “둘째 아이 태교를 워너원을 보면서 했다”, “하성운 느낌도 약간 있다. 잘생겼다”며 아들 바보임을 인증했다.

이후 출산과 육아로 오랜만에 방송 나들이에 나선 현영의 반가운 폭풍 수다가 이어지는 가운데, 그녀의 근황을 듣던 김태균은 “안녕하세요에 나왔어야 하는 상황”이라고 말해 현영에게 대체 어떤 심각한 고민이 생긴 것인지 이날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KBS 2TV ‘안녕하세요’ 402회는 오는 25일 월요일 밤 11시10분에 방송된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