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빈방문' 김정은, 기차로 입국 후 승용차로 하노이행 유력

 
 
기사공유
/사진=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수일 내에 베트남을 국빈 방문할 예정이다.

23일 AFP통신에 따르면 베트남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내고 김 위원장이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공산당 서기장 겸 국가주석의 초대를 받아 베트남을 방문한다고 예고했다. 구체적인 날짜와 일정을 언급하진 않았다.

김정은 위원장은 오는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두 번째 정상회담을 한다. 지난 16일 로이터통신 등은 하노이발 기사에서 김 위원장이 25일 하노이에 국빈 방문해 베트남의 응우옌 푸 쫑 주석과 만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후지TV에 따르면 복수의 베트남 매체들은 현지 교통당국이 하노이와 중국 국경으로 이어지는 도로에 정상회담 전날인 26일부터 통행금지 조치를 내리기로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베트남 공산당 기관지 난단은 베트남 도로총국을 인용해 이 구간에는 25일 오후 7시부터 부분 통제가 이루어지고 26일에는 오전 6시~오후 2시에 전면 통제가 이뤄진다고 설명했다.

이 기사들은 이내 삭제됐지만 김정은 위원장이 26일 열차로 현지에 도착해 자동차로 갈아타 하노이에 들어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후지TV는 전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44하락 5.1812:05 10/24
  • 코스닥 : 652.99하락 5.9912:05 10/24
  • 원달러 : 1170.20하락 2.212:05 10/24
  • 두바이유 : 61.17상승 1.4712:05 10/24
  • 금 : 59.67상승 0.7212:05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