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 하루 만에… 임준택 수협회장, 부정선거 의혹 압수수색

 
 
기사공유
22일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10층 회의실에서 임준택 제25대 수협중앙회장 선거 당선인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25대 수협중앙회장에 당선된 임준택 당선인이 부정선거 행위를 했다는 의혹이 일어 해경이 수사에 나섰다.

해양경찰청은 사전선거운동 혐의를 받는 임 당선인의 부산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고 23일 밝혔다. 해경은 지난달 임 당선인이 사전선거운동을 했다는 제보를 받고 내사를 벌인 뒤, 이번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해경은 압수한 물품 등을 토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임 당선인은 전날 서울에서 열린 25대 수협중앙회에서 선거에서 김진태 조합장과 임추성 조합장을 제치고 회장에 당선됐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6.95상승 2.0718:03 03/22
  • 코스닥 : 743.97상승 0.4518:03 03/22
  • 원달러 : 1130.10상승 2.418:03 03/22
  • 두바이유 : 67.03하락 0.8318:03 03/22
  • 금 : 67.46하락 0.7718:03 03/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