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강♥론, ‘수위조절’ 포기한 스킨십 부부 탄생

 
 
기사공유
/사진=MBN 방송화면
뮤직비디오 감독 이사강과 보이그룹 멤버 빅플로 론의 꿀 떨어지는 신혼생활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11세 차이 연상연하 커플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N '모던패밀리'에서는 이사강-론 커플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사강은 시작부터 달달한 스킨십을 자랑했다. 론이 자고 있는 침대로 가서 뽀뽀를 하기 시작했다.
 
이사강-론 커플은 제작진 인터뷰에서 "언제나 함께하는 1+1 이사강, 론 커플이다"라고 자신들을 소개해 웃음을 안겼다. 이사강은 "저는 결혼 때문에 묶여 살아한다면 평생 혼자 사는게 더 멋진 거라고 생각했다"며 결혼 보다는 꿈을 쫓았다고 밝혔다.

하지만 론은 비혼주의자에 가까웠던 이사강을 변화시켰다. 이사강은 "계단을 내려가는데 제 손을 잡아주더라. 그때 심쿵했다"라며 사랑에 빠지게 된 계기를 설명했다. 론은 "첫 눈에 반했다. 그때 '내가 이 사람의 왕자님이 돼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라고 회상했다.

두 사람은 식탁 위에서 뽀뽀를 하는 모습을 공개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론과 이사강은 "사랑해"를 연발하며 키스를 이어갔다. 결국 백일섭은 "그만해!"라고 역정을 내 웃음을 안겼다.

론은 이사강을 위해 매일 요리를 했다. 이사강은 "음식 인증샷을 찍는 걸 이해 못했는데, 이제 이해가 된다"라고 변한 자신의 모습을 이야기했다. 론은 자신이 요리한 음식을 이사강의 입에 넣어주며 다정다감한 모습을 자랑했다. 론과 이사강은 양치질까지 함께했다. 두 사람은 양치질을 하면서도 달달한 뽀뽀를 이어갔다.

이날 두 사람의 애정행각은 멈출 줄 몰랐다. 이사강은 뮤직비디오 편집을 하면서도 론의 무릎 위에 앉아서 작업을 하는가 하면, 디저트를 들고온 론과 함께 방바닥에 눕는 등 풋풋한 신혼의 모습을 자랑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84하락 32.6618:03 02/21
  • 코스닥 : 667.99하락 13.6718:03 02/21
  • 원달러 : 1209.20상승 10.518:03 02/21
  • 두바이유 : 58.50하락 0.8118:03 02/21
  • 금 : 56.41하락 0.5118:03 02/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