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3년 연속 글로벌 TV시장 점유율 '1위'

 
 
기사공유
IFA 2018 공식 모델과 삼성전자 모델이 8K 해상도와 퀀텀닷을 기반으로 한 삼성전자 'QLED 8K'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지난해 글로벌 TV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의 1위 기록은 2006년 이후 13년 동안 이어지고 있다.

24일 시장조사업체 IHS 마킷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글로벌 TV 시장에서 금액 기준 29%, 수량 기준 18.7%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삼성전자의 TV는 2006년 금액 기준 점유율 14.6%를 기록해 1위 자리를 차지한 후 점유율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초대형·QLED TV의 강세에 힘입은 덕분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 TV는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에서는 54.4%의 점유율을 기록했고 2500달러 이상 시장에서는 44.3%의 점유율을 보였다. 전세계 고가 TV 중 절반 가까이가 삼성전자 제품인 셈이다.

삼성전자는 QLED 8K의 경우 98형을 신규로 도입하고 QLED TV 라인업의 절반 이상을 75형 이상으로 구성하는 등 2019년에도 초대형·프리미엄 시장 리더십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박기영 pgyshine@mt.co.kr

머니S 증권팀 박기영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31하락 5.3110:07 10/24
  • 코스닥 : 652.74하락 6.2410:07 10/24
  • 원달러 : 1170.10하락 2.310:07 10/24
  • 두바이유 : 61.17상승 1.4710:07 10/24
  • 금 : 59.67상승 0.7210:07 10/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