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을래이베리코흑돼지, 직영점 운영을 통한 경쟁력 갖춰

 
 
기사공유
프랜차이즈 가맹점 창업을 위해 중요한것은 브랜드에 대한 성장성이다. 관련 통계 자료에 따르면, 프랜차이즈 가맹본부가 직영점 없이, 즉 브랜드에 대한 노하우 없이 가맹점을 개설하면서 가맹본부와 가맹점간의 갑을 분쟁을 만들어내는 사례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업계에서는 해외 사례를 들어 최소 직영점1개, 1년이상 영업이후에 가맹점 개설이 필요한 프랜차이즈로 등록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

프랜차이즈 전문 컨설팅 기업인 맥세스컨설팅 서민교 대표는 "프랜차이즈 가맹본부는 직원, 수퍼바이저, 가맹점주, 판매원 등 FC 교육훈련 프로그램의 수립, 교육교재 개발 및 보급업무와 상품관리, 서비스, 매장관리 등 테마별 매뉴얼의 제작 및 보급, 시행업무를 갖춰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브랜드를 알리는 것도 중요하다. 이를 위해 광고/홍보, 인적 지원, 기타 마케팅지원 업무와 고객 설문조사 및 경향 파악과 고객의 Needs와 Wants 파악/ 반영해야 한다.

또 프랜차이즈 창업시 예비창업자들의 입장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브랜드에 대한 성장성이다. 이 브랜드가 앞으로 발전가능성이 있는지를 판단하는 것이다.

/ 고을래이베리코흑돼지 홈페이지 캡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고을래이베리코흑돼지는 이러한 경쟁력을 갖춘 대표적인 삼겹살 고깃집 전문 창업 브랜드이다. 자체 개발한 참숯 훈연 고온 숙성 방식으로 고기의 육질을 부드럽게 만들어 육즙을 더한다. 김치명인5호 윤희숙 박사의 명인김치찌개, 오렌지 무쌈 등 색다른 사이드 메뉴도 고객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또 본사의 체계적인 물류시스템과 가맹점에 초점을 맞춘 상생 운영전략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돼지고기를 숙성 후 진공포장해 각 가맹점에 공급함으로써 초보자도 쉽게 매장 운영이 가능하도록 시스템화했다.

고을래이베리코흑돼지 관계자는 "고객이 인정하고 재방문이 많으면 경쟁업체가 많은 상권에서도 높은 매출로 안정적인 운영을 할 수 있다"라며 "직접 운영중인 매장에서의 토대로 현실적인 매장 표준순익을 제시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8.80상승 3.9418:01 03/26
  • 코스닥 : 736.81상승 9.618:01 03/26
  • 원달러 : 1133.40하락 0.818:01 03/26
  • 두바이유 : 67.21상승 0.1818:01 03/26
  • 금 : 66.34하락 1.1218:01 03/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