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신한 첫급여 드림 적금' 출시

 
 
기사공유
/사진=신한카드

신한은행은 첫 급여이체 고객이 적금 가입시 추가 우대 이율을 제공하는 '신한 첫급여 드림(Dream) 적금'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새내기 직장인뿐 아니라 급여계좌를 신한은행으로 옮기는 고객 모두에게 우대 금리 혜택을 제공한다. 월100만원까지 납입 가능한 1년제 적금상품이다.

기본금리 2%에 급여이체 실적에 따라 스텝업(Step-Up)방식의 우대이자율을 적용한다. 스텝업 우대이자율이란 급여이체 누적 실적이 늘어날수록 우대이자율도 점점 증가하는 방식으로 ▲급여이체 실적 3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1.0%포인트 ▲6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 2%포인트 ▲9개월 달성시 이후 입금분부터 우대이자율 연 3.0%포인트를 각각 적용한다. 가입 후 9개월 급여이체 실적 보유 고객은 다음 월 입금분부터 3개월간은 최고 연 5.0% 이자율을 적용 받는다.

오는 5월 말까지 상품 출시 기념 이벤트로 진행한다. 원신한 금융플랫폼 신한플러스를 통해 '첫급여 드림 적금'을 10만원 이상 가입 시 최대 1만 마이신한 포인트를 제공한다.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5.14상승 27.7911:56 12/13
  • 코스닥 : 643.96상승 7.0211:56 12/13
  • 원달러 : 1171.20하락 15.611:56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1:56 12/13
  • 금 : 64.01상승 0.2311:56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