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순재가 승리·정준영에 한 말… “스스로 자퇴해야”

 
 
기사공유
배우 이순재. /사진=뉴시스 DB
원로배우 이순재가 최근 잇따라 불거진 연예계 성범죄 스캔들에 대해 쓴 소리를 냈다.

이순재는 최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 출연해 연예계 후배들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다며 입을 열었다.

그는 최근 승리가 연루된 이른바 ‘버닝썬 사태’와 음란물 유포 혐의로 구속된 정준영을 겨냥한 듯 작심 발언을 내뱉었다.

이순재는 “우리는 활동을 하면 인기가 따라붙는다”며 “우리가 사회적인 공식상 공인은 아니지만 공익적 성격을 지녔다. 우리의 행위가 청소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짚었다.

이어 “법적으로 판단이 나겠지만 문제를 일으킨 이들이 뭔가 잘못 생각하고 있는 게 아닌가 한다. 스스로 자퇴해야 하는 사람들”이라며 “인기가 올라갔을 때 관리를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다. 후배들이 관리를 잘했으면 한다”고 꼬집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