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트로 열풍 속에 … 왕꽈배기·옛날 통닭·추억의 도시락 인기상승

 
 
기사공유
대한민국을 휩쓸고 있는 뉴트로의 뜨거운 열기가 조리식품에도 이어지고 있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수퍼마켓 조리식품 코너에서는 과거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고전 먹거리를 지속 출시하며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다.

지난 2018년 3월에 출시한 ‘마리김밥’, ‘옛날통닭’이 시작이었다. ‘마리김밥’은 어릴적 분식집에서 떡볶이 국물에 묻혀 먹던 꼬마김밥을 벤치마킹해 개발한 상품으로 한입에 먹기 좋은 크기에 어묵, 제육볶움, 고추지 등 추억의 재료를 넣은 것이 포인트. 개당 990원으로 출시 후, 1년만에 300만개 이상이 판매 됐다. 


‘옛날통닭’은 과거 부모님이 퇴근하며 시장에서 통닭을 한 마리 통째로 튀겨내어 가져 오시던 상품을 구현했다. 달라진 점은 혼자 먹기에 충분한 사이즈 닭(6호)를 사용해 혼술, 혼밥족에게 큰 인기를 얻어 출시 11개월만에 매출 20억을 올렸다. 가격은 1마리에 6,800원.

GS수퍼마켓은 마리김밥, 옛날통닭, 추억의 도시락 등으로, 2030세대에게는 최신 유행하고 있는 뉴트로 상품을 먹는 즐거움을, 4050새대에게는 옛 추억의 맛과 기억을 회상하는 행복을 제공함으로써, 인기가 지속적으로 상승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추가 상품이 출시됐다. 기성세대에게 익숙하고 친근한 장소이자, 젊은 세대들에게는 ‘요즘, 옛날’로 힙한 장소인 동대문 광장시장 대표 김밥 상품을 벤치마킹한 광장김밥도 출시한다. 단무지와 당근의 단조로운 속재료에 중독성 강한 소스에 찍어 먹는 맛이 일품인 상품이다. 가격은 10줄에 3,500원.

김경진 GS리테일 조리혁신팀장은 “추억, 회상, 옛날 것이라는 컨셉으로 조리식품 코너에서다양한 상품을 선보여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고객들이 간편하게 먹으며, 즐거움도 함께 제공하는 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GS수퍼마켓만의 차별화 상품으로 고객들의 사랑을 받도록 하겠다”고 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4.21하락 1.115:32 05/27
  • 코스닥 : 689.67하락 0.3615:32 05/27
  • 원달러 : 1184.50하락 3.915:32 05/27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5:32 05/27
  • 금 : 66.73하락 2.4915:32 05/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