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금리 오른다… 신규취급액 코픽스 0.02%포인트 상승

 
 
기사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주택담보대출의 기준금리가 되는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신규 취급액 기준으로 반등했다. 이에 따라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이용하는 차주는 이자 부담이 소폭 늘어날 전망이다.

 

전국은행연합회가 15일 발표한 '2019년 3월 코픽스 공시'에 따르면 지난달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1.94%로 전월보다 0.02%포인트 올랐다. 지난해 12월 2.04%에서 지난 1월 1.99%, 2월 1.92%로 두 달 연속 하락했다가 지난달 상승 전환했다. 이에 신규 취급액 코픽스와 연동된 대출금리는 올라간다.

 

코픽스는 NH농협, 신한, 우리, SC제일, KEB하나, IBK기업 , KB국민 한국씨티은행 등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예·적금과 은행채 등 주요 수신상품의 금리를 가중 평균한 값으로 산출된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은행이 지난달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만 산출 대상으로 하기 때문에 잔액 기준보다 시장금리를 신속하게 반영된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지난 2017년 9월부터 지속된 상승세를 멈추고 숨고르기에 들어갔다. 지난 2015년 8월(2.03%) 이후 최고치를 나타낸 전월(2.02%) 수준에서 변함이 없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신규 코픽스는 잔액 기준보다 금리 변동이 빠르기 때문에 각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뒤 신중하게 대출 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계약만기 3개월 물인 단기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된 단기 코픽스는 최근 4주간 공시금리 기준으로 1.84~1.88%를 나타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