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울산시 등 8개 기업·기관과 에너지분야 협력 '맞손'

 
 
기사공유
17일 울산시에서 한전·울산시·울산테크노파크·UNIST·지멘스(주)·엔텔스·엘켐텍·이엠솔루션 등 8개 기관 및 기업이 '에너지분야 사업협력 추진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제공=한전
한국전력이 울산시 등 8개 기관 및 기업과 에너지 분야 사업에 협력키로 손을 맞잡았다.

17일 한전에 따르면 이날 울산시청에서 한전·울산시·울산테크노파크·UNIST·지멘스(주)·엔텔스·엘켐텍·이엠솔루션 등 8개 기관 및 기업과 '에너지분야 사업협력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P2G(Power-to-Gas) 기반 KEPCO 마이크로그리드와 스마트 빌딩 구축 실증사업의 상호 협력이 목적이다.

P2G 기반 KEPCO 마이크로그리드 구축 실증사업은 울산 테크노 산업단지에 설치된 태양광 발전의 여유 전력을 이용해 수소를 생산하게 된다.

또 생산된 수소를 수소차 연료로 사용하거나 연료전지를 통해 주변 빌딩, 아파트 등에 전기, 열 형태로 에너지를 공급하는 프로젝트다.

또한, UNIST에 구축 예정인 한전형 스마트 빌딩 구축 실증사업은 K-SEM을 기반으로 보안·공조·주차 등을 통합 관제할 수 있는 신개념 제로 에너지 빌딩 사업이다.

개별로 관리되는 시스템을 통합해 구축비용을 절감하고 건물별 에너지 효율 향상, 수요자원 관리 및 개별 기기의 고장까지 예측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한전은 이번 실증 사업을 통해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국가비전인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경제 선도국가 도약 달성에 이바지하고, 에너지 수요관리 혁신을 통한 고효율 에너지 사회 구현에 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홍기철 honam3333@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5.80하락 11.8918:03 05/17
  • 코스닥 : 714.13하락 3.4618:03 05/17
  • 원달러 : 1195.70상승 4.218:03 05/17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8:03 05/17
  • 금 : 72.46상승 0.4218:03 05/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