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창규 KT 회장 “5G 품질 이른 시간 내 확보할 것”

 
 
기사공유
황창규 KT 회장. /사진=뉴시스

황창규 KT 회장이 17일 5세대 이동통신(5G) 품질 불만에 대해 “빠른 시간 내에 고객의 품질을 확보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황 회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KT 화재원인 규명 및 방지대책에 대한 청문회’에서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세계 최초 5G 상용화에만 매달려 서비스 품질을 도외시해 불만이 쌓여 있다”고 비판한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황 회장은 “초기이기 때문에 그런 면이 보인다. 지금 전원이 비상으로 5G 품질 및 개통 등 여러 가지 문제를 해결해 나가고 있다”며 “(소비자)불편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청문회에는 황창규 KT회장을 비롯해 오성목 KT 네트워크부문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최영식 국립과학수사연구원장, 권혁진 국방부 정보화기획관, 윤영재 소방청 소방령은 참고인으로 참석했다.

당초 참석이 유력했던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문재인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순방 동행 일정 수행으로 불출석해 국회가 한때 파행을 겪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0.00보합 0b>:Wa />/ <
  • 코스닥 : 0.00보합 0b>:Wa />/ <
  • 원달러 : 보합 0b>:Wa />/ <
  • 두바이유 : 보합 0b>:Wa />/ <
  • 금 : 0.00보합 0b>:Wa />/ <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