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24 개발자센터, 온라인 쇼핑몰 운영 지원 이커머스 앱 개발 장려

 
 
기사공유
이커머스 앱 개발이 개발사들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영역으로 각광받고 있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오픈 1년 만에 자사 개방형 앱 개발 플랫폼 ‘카페24 개발자센터'에 800여 개발사들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개발자센터 입점을 통해 국내외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는 점이 개발사들 사이에서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카페24 개발자센터는 개발사가 온라인 쇼핑몰 운영에 도움이 되는 기능을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으로 쉽고 빠르게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개발 가이드를 비롯해 API(응용 프로그래밍 인터페이스),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 개발 사례 등을 제공하고 있다.

1인 개발사부터 중소∙중견 개발사까지 규모에 관계없이 아이디어와 기술력만 있다면 카페24 개발자센터를 통해 이커머스 앱을 개발할 수 있다.

개발한 앱을 ‘카페24 앱스토어(전자상거래 앱 마켓)’에 출시하면 카페24의 솔루션을 이용하는 160만 온라인 쇼핑몰을 대상으로 수익 창출이 가능하다. 개발사가 원한다면 ‘일본 카페24 앱스토어’에도 앱을 동시에 출시할 수 있어 손쉽게 해외진출이 가능한 점도 강점이다.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앱을 출시한 추연진 레이틀리 코리아 대표는 “카페24 개발자센터 등록 후 출시 4개월 만에 거래액이 200% 가까이 증가했다”면서 “이커머스 앱 개발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는 시기가 도래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개발자센터와 앱스토어는 개발사와 온라인 사업자를 연결해 상호 니즈를 충족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지향하고 있다”며 “개발자센터와 앱스토어 활성화를 통해 모두가 성공적인 비즈니스가 가능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0.91상승 21.6812:18 11/15
  • 코스닥 : 665.13상승 1.8212:18 11/15
  • 원달러 : 1165.30하락 4.412:18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2:18 11/15
  • 금 : 62.47상승 0.9912:18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