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부산시당 "부산판 블랙리스트 의혹"… 현직 공무원 등 6명 고발

 
 
기사공유
곽규택 한국당 부산시당 진상조사단장(왼쪽 두번째)과 오은택 부산시의원 등이 18일 공공기관 블랙리스트 사건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가졌다./사진=김동기 기자
자유한국당 부산시당이 부산시 공공기관 블랙리스트 사건에 대해 현직 부산시 공무원을 포함한 6명을 고발했다.

18일 고발장을 접수한 한국당 진상조사단(단장 곽규택)은 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번 정부에서 자행된 환경부 블랙리스트 사건 못지않게 지난해 지방선거 이후 벌어진 ‘부산판 블랙리스트 사건’은 중대한 범죄로 판된돼 신속하고 엄중한 수사를 요청하기 위해 고발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이들에 따르면 지난해 지방선거 직후 부산시 소속 공무원들은 누군가의 조직적이고 체계적인 지시를 받고 임기가 엄연히 남아있는 부산시 산하 25개 공공기관의 기관장 등 임직원 40여명에게 강압적으로 사직서 제출을 종용해 직원을 남용했다는 의혹이다.

곽규택 조사단장은 “공무원을 고발하기까지는 고민을 많이 했다. 향후에 이런 일이 생기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관련자에 대한 처벌이 이루어져야 우리 사회에서 이런 악습이 없어질 것이라는 판단하에 고발에 이러게 됐다”면서 “사직서 제출을 강요한 담당 공무원들과 이들에게 지시한 것으로 보이는 자들을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로 고발했다”고 밝혔다.

또, “특정 기관의 경우 당시 사직서 수리가 부당하다는 부산지방노동위원회의 결정까지 있었음에도 이에 대한 수사가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51상승 12.3411:07 10/16
  • 코스닥 : 651.58상승 4.7811:07 10/16
  • 원달러 : 1185.70상승 0.511:07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1:07 10/16
  • 금 : 59.42하락 0.6111:07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