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도시 부천, 시민이 만드는 생활문화 축제 ‘시동’

 
 
기사공유
제5회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 포스터/사진제공=부천시청
부천 시민이 축제의 주인공이 된다.

부천문화재단은 지난 17일 오후, ‘제5회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의 추진단 발대식을 열었다. 추진단은 지역 생활문화 관계자와 시민 문화기획자, 관련 기관 등 20여명으로 구성돼 축제 전 과정을 함께 기획·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축제, 사람을 잇다. 도시가 변하다’를 주제로 오는 8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열린다. 다양한 분야의 공연과 전시가 이어지며, 아트마켓 등을 통해 시민 누구나 생활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생활문화 동호회는 6월에 참여를 신청할 수 있으며, 동호인이 아니라도 ‘시민 축제 서포터즈’에 지원해 축제를 직접 만들어갈 수 있다. 

올해는 동호회 간 창작 컬래버레이션 공연 ‘부천시민이 예술가다’가 이야기가 있는 공연으로 시민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수주고등학교 등으로 행사장도 넓혀 더 많은 시민이 축제를 즐길 수 있게 됐다.

한편, ‘다락’은 2015년부터 해마다 진행하고 있는 부천 생활문화동호회 축제로 매년 참여 인원이 증가하고 있다. 지난해엔 생활문화 단체 182팀, 동호인 1835명이 참여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했다.

자세한 내용은 향후 부천문화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문의는 부천문화재단 생활문화지원센터로 하면 된다.
 

  • 0%
  • 0%
  • 코스피 : 2061.73상승 0.4809:12 05/22
  • 코스닥 : 708.37상승 4.3909:12 05/22
  • 원달러 : 1193.50하락 0.509:12 05/22
  • 두바이유 : 72.18상승 0.2109:12 05/22
  • 금 : 71.64하락 0.8209:12 05/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