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에게 연인 소개… "흑역사 말하는 친구는 안 불러"

 
 
기사공유
결혼정보회사 듀오가 4월 1일부터 9일까지 미혼남녀 총 364명(남 166명, 여 19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친구에게 연인 소개’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미지투데이

이에 따르면 친구에게 연인을 소개하기 적당한 연애 기간은 ‘3~6개월’(31.3%)로 나타났다.

친구에게 소개하고 싶은 이유는 ‘연애를 평가 받고 싶어서’(26.9%)였다. 이어 ‘연애 중인 것을 알리고 싶어서’(24.5%), ‘연애를 자랑하고 싶어서’(20.3%) 순으로 나타났다. ‘결혼 상대라고 생각해서’라는 응답률은 여성(15.2%)이 남성(6.0%)보다 2.5배 높게 집계됐다.

미혼남녀는 연인을 소개할 때 ‘친구 평가’(30.2%)와 ‘연인 반응’(23.9%)를 가장 신경 썼다. 성별로 보면, 남성은 ‘연인 반응’(31.3%), ‘친구 평가’(26.5%) 다음으로 ‘비용’(13.3%)을 꼽았고, 여성은 ‘친구 평가’(33.3%)와 ‘대화 주제와 분위기’(26.8%), ‘연인 반응’(17.7%)이라고 응답했다.

한편 ‘내 흑역사를 말하는 친구’(22.3%)는 내 연인에게 소개하고 싶지 않은 친구 1위에 올랐다. 2위는 ‘내 연애사를 잘 아는 친구’(16.2%)였고 3위는 ‘바람둥이 친구’(15.4%)였다. ‘나보다 외모가 뛰어난 친구’(12.9%), ‘입이 거친 친구’(8.8%)라는 의견도 있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3.13상승 28.5212:13 10/14
  • 코스닥 : 642.85상승 9.912:13 10/14
  • 원달러 : 1181.90하락 6.912:13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2:13 10/14
  • 금 : 60.44상승 2.6712:13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