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CK]네이버, 쇼핑사업 플랫폼 고도화… 목표주가 '유지'

 
 
기사공유
메리츠종금증권은 19일 네이버(NAVER)에 대해 "쇼핑사업 플랫폼이 성장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7만원을 유지했다.

김동희 메리츠종금증권 애널리스트는 "네이버의 1분기 실적은 매출 1조5161억원, 영업이익 283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광고 매출 성장은 둔화됐지만 비즈니스 플랫폼, IT 플랫폼, 콘텐츠 서비스, 라인 등이 두 자릿수 성장을 했다"고 분석했다.

김 애널리스트는 "광고 매출액은 계절적 비수기 영향을 받았으나 쇼핑 사업 고도화로 이용자와 소상공인의 만족도를 높인 비즈니스 플랫폼이 성장을 지속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올해 초 소프트뱅크의 ‘페이페이’가 1주일 동안 마케팅비 1000억원을 집행하는 등 일본 간편결제 시장 경쟁 리스크는 고조되고 있다"며 "라인도 올해 1000만 MAU를 목표로 제시하고 있어 공격적인 프로모션이 불가피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2.45하락 15.4914:50 10/18
  • 코스닥 : 646.33하락 2.9614:50 10/18
  • 원달러 : 1181.60하락 5.414:50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4:50 10/18
  • 금 : 59.23상승 0.4314:50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