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박민영 가짜연애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

 
 
기사공유

김재욱, 박민영의 달달한 가짜 연애가 시작된 '그녀의 사생활'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4월18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4화에서는 스캔들을 잠재우기 위해 라이언 골드(김재욱 분), 성덕미(박민영 분)가 '가짜 연애 대작전'을 시작했다.

image

수상한 차량을 향해 "내 여자친구라고!"라고 소리친 라이언은 덕미가 이선주(박진주 분)의 연인이라고 오해하고 있었다. 차시안(정제원 분)과 억울한 스캔들에도 불구하고 덕미가 연인을 밝히지 못하는 이유 역시 선주가 연인이기 때문이라고 생각했다. 이에 라이언은 "그냥 내가 하죠 성덕미씨 남자친구"라며 스캔들을 잠재우기 위해 덕미의 가짜 연인이 되어주겠다고 제안했다.


덕미는 고민 끝에 가짜 연애 제안을 받아들였다. 홈마 '시나길'(홈페이지 마스터 시안은 나의 길)이 덕미인 줄은 꿈에도 몰랐던 라이언은 '시나길'을 통해 덕미와의 연애를 팬들에게 공개하기로 했다.


덕미와 라이언의 데이트 사진을 촬영할 사람은 바로 선주였다. 라이언은 덕미에게 선주에 대해 물어봤고 덕미의 답변으로 인해 덕미와 선주의 관계에 대한 라이언의 오해는 더욱 깊어졌다.


그런가 하면, 덕미와 라이언의 가짜 데이트는 두 사람의 사이를 더욱 가깝게 만들며 진짜 연애보다 큰 설렘으로 다가왔다. 입을 맞출 듯 가깝게 밀착한 두 사람의 모습은 심장을 찌릿하게 만들었다. 덕미의 허리에 손을 감는 라이언의 박력 터지는 모습과 아찔한 키스 각도는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했다.


또한 동물원 데이트를 즐기며 아이처럼 순수한 미소를 짓는 두 사람의 모습은 엄마 미소를 유발했다. 특히 라이언은 덕미에게 "난 손을 잡았다가 놓는 그 순간이 싫어요 따스함은 사라지고 세상에 나 혼자 남는 기분이라"라고 '손트라우마'에 대한 진심을 털어놓았다. 이에 덕미는 "만약 누군가의 손이 잡고 싶다거나 잡고 놓고 싶지 않을 때 제 손 빌려 드릴게요"라며 따뜻하게 미소 지어 라이언의 마음을 무장해제 시켰다.


가짜 데이트 후 두 사람의 감정에도 변화가 생겼다. 덕미는 데이트 사진을 보며 새어 나오는 웃음을 숨길 수 없었다. 라이언 역시 덕미의 그림 속 사자의 미소를 따라 해 심장 박동수를 높였다.


덕미와 라이언의 데이트 사진으로 스캔들은 잠잠해졌지만, 또 다른 위기가 덕미 앞에 놓여있었다. 덕미의 연애를 의심하는 라이벌 홈마 신디(김보라 분)가 채움미술관의 인턴 김효진으로 등장한 것. 신입 인턴이 신디라는 것을 알아챈 덕미는 미술관 직원들을 향해 "나 관장님이랑 사겨. 내 남친이야"라며 연애를 공개했다. 이어 라이언을 향해 다정하게 다가가던 덕미의 발이 꼬이며 예상치 못한 '삐끗 포옹'이 성사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무엇보다 서로 으르렁거리던 두 사람의 관계가 '가짜 연애'로 하여금 점차 떨림을 느끼는 관계로 변해 앞으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한편 시청률조사기관 닐스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된 '그녀의 사생활'은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은 평균 2.3%, 최고 2.9%를 기록했고 케이블, 종편을 포함 동시간대 1위에 등극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사진제공. tvN 

 

  • 0%
  • 0%
  • 코스피 : 2055.80하락 11.8918:03 05/17
  • 코스닥 : 714.13하락 3.4618:03 05/17
  • 원달러 : 1195.70상승 4.218:03 05/17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8:03 05/17
  • 금 : 72.46상승 0.4218:03 05/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