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2월 금융기관 수신 급감…여신은 증가

 
 
기사공유
지난 2월 중 광주·전남지역 금융기관의 수신은 전월보다 증가 규모가 크게 축소됐고 여신은 증가폭이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가 내놓은 '2019년 2월중 광주·전남지역 금융기관 여수신 동향'에 따르면 수신은 8215억원으로 전월(2조82억원)보다 증가 규모가 크게 축소됐다.

예금은행은 지방자치단체 재정자금 유입 등으로 전월(-1239억원)감소에서 증가(1조269억원)로 전환됐다.

비은행예금취급기관은 신탁회사,자산운용사를 중심으로 줄어들면서 전월(2조1321억원)큰 폭의 증가에서 감소(-2054억원)로 전환했다.

금융기관 여신은 4212억원으로 전월(658억원)에 비해 증가폭이 확대됐다.

예금은행은 기업대출의 증가폭은 축소(4294억원→1456억원)됐으나, 가계대출은 전월 수준의 증가세를 유지(3750억원→3680억원) 했다.

특히 가계대출 중 주택담보대출은 2197억원으로 전월(130억원)에 비해 증가 규모가 크게 확대됐다.

비은행예금취급기관은 기업대출을 중심으로 늘어나면서 증가로 전환(-3093억원 →531억원)된 것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2080.27상승 12.111:23 10/16
  • 코스닥 : 651.53상승 4.7311:23 10/16
  • 원달러 : 1186.80상승 1.611:23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1:23 10/16
  • 금 : 59.42하락 0.6111:23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