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지자체가 민원서비스 배우러 화성시 찾는 이유

 
 
기사공유

▲ 화성시청 전경. / 사진제공=화성시
화성시(시장 서철모)는 19일 대강당에서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공직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국민행복민원실 설명회를 열었다.

이날 참석자들은 17개 시·도 및 228개 시·군·구 민원부서 과장(팀장 등)과 125개 세무서 민원부서 과장(팀장 등), 17개 시·도교육청 및 176개 교육지원청 민원부서 과장(팀장 등) 등이다.

행사는 국민행복민원실 선정계획 소개 및 우수사례 강의 등으로 진행됐다.

박종운 민원봉사과장은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민원실이야말로 시민 중심 행정의 기본”이라며 “앞으로도 시민 사랑방 같은 민원실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청 민원실은 지난해 국민행복민원실 우수 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받았고, 지난해 리모델링으로 유니버설 디자인 적용, 사회적 약자 전용 창구와 필담보드, 장애인 도움벨 등을 설치했다.

 

화성=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5.71하락 0.0918:03 05/20
  • 코스닥 : 702.08하락 12.0518:03 05/20
  • 원달러 : 1194.20하락 1.518:03 05/20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8:03 05/20
  • 금 : 72.46상승 0.4218:03 05/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