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즈베크 경제인 한자리에… 박용만 “제도적 협력 뒷받침 늘려야”

 
 
기사공유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사진=임한별 기자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경제협력 역사상 최대 규모의 경제인이 모인 비즈니스 포럼이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샤브카트 미로모노비치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이 참석해 양국 기업인들을 격려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우즈베키스탄상공회의소, 우즈베키스탄투자대외무역부와 공동으로 19일 타슈켄트 우즈엑스포에서 ‘한-우즈베키스탄 비즈니스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비즈니스 포럼에는 양국 경협 이래 역대 최대 규모인 500여명의 기업인이 참석했다. 최근 우즈베키스탄 정부는 ‘외환자유화조치(2017)’, ‘비자면제 제도(2018)’ 등 해외투자를 유치하기 위해 다양한 개혁·개방정책을 시행해왔다. 2017년 이후 2년 만에 열린 이날 포럼에도 많은 한국기업들이 우즈베키스탄의 변화된 투자환경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날 한국 측에선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을 비롯해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김준 SK이노베이션 사장, 김영섭 LG CNS 사장, 임병연 롯데케미칼 대표이사, 안재현 SK건설 사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권평오 코트라 사장 등 350여명이 참석했다. 정부에선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참석했다.

우즈베키스탄 측에선 샤브카트 미로모노비치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을 비롯해 아드함 이크라모프 우즈베키스탄상의 회장, 엘료르 가니예프 투자대외무역 부총리, 압둘라지즈 카밀로프 외무부 장관, 사르도르 우무르자코프 투자대외무역부 장관 및 대표 기업인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정상회담을 계기로 우즈베키스탄과 한국의 전략적 파트너 관계가 격상된 점은 한국 경제계에서도 크게 환영한다”며 “그동안 막혀 있는 양국의 경제협력 사업들이 물꼬를 트고, 새로운 프로젝트가 추진되는 등 기업에 직접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성과들이 있었다”고 평가했다.

이어 “제도적으로 양국 협력 뒷받침하기 위한 노력도 늘려 가면 좋겠다”며 “통관 간소화처럼 양국 기업을 위한 맞춤형 지원방안이 있다면 FTA 공동 연구 과정에서 검토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드함 이크라모프 우즈베키스탄상공회의소 회장도 인사말을 통해 “우즈베키스탄과 한국은 오랫동안 활발한 경제적 교류를 하며 많은 성과를 이뤄냈다”며 “양국간의 전통적인 협력 분야뿐 아니라, 새로운 성장산업에서의 협력도 더 넓혀 갔으면 하는 만큼 오늘 양국 경제인들이 모여 더 많은 협력사업을 찾아낼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포럼 발표세션에서는 아드함 이크라모프 우즈베키스탄상의 회장이 ‘우즈베키스탄 투자환경’을, 이재영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원장이 ‘신북방정책과 한-우즈베키스탄 경제협력의 미래’를 발표했다. 이어 이대식 재단법인 여시재 실장이 ‘중앙아시아의 지정학적 부상과 한-우즈베키스탄 협력’을, 마지막으로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이 ‘우즈베키스탄 안그렌 경제자유구역 개발 및 비전’을 주제로 발표했다.

강호민 대한상의 국제본부장은 “우즈베키스탄은 연평균 5%대의 높은 성장률을 이어가고 있고 에너지, 플랜트, 보건의료 등 유망산업 분야의 협력 가능성이 높은 시장”이라면서 “대한상의는 민간 경협채널을 운영해 양국 기업인간 교류를 늘리고, 한국기업의 우즈베키스탄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해 가겠다”고 밝혔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92하락 7.9413:40 10/23
  • 코스닥 : 658.12상승 2.2113:40 10/23
  • 원달러 : 1173.90상승 4.213:40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3:40 10/23
  • 금 : 58.95하락 0.4313:40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