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 박선영 남편, 외교관→SK 임원으로 이동

 
 
기사공유
박선영 / 사진=뉴시스 전진환 기자
탤런트 박선영의 남편이 외교관에서 SK 임원으로 자리를 옮긴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박선영의 남편인 김일범 외교부 북미2과장은 최근 사표를 제출, SK 수펙스추구협의회 글로벌성장위원회 소속 임원으로 옮길 예정이다.

김 과장은 1999년 외무고시 2부(외국어 능통자 전형)에 수석 합격한 인재로 사무관 시절부터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대통령의 통역을 맡았다. 박선영과는 7년 열애 끝에 2010년 결혼식을 올렸다.

김 과장은 SK로 자리를 옮겨 북미지역 등 글로벌 사업 전략을 담당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8:03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8:03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8:03 05/24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8:03 05/24
  • 금 : 66.73하락 2.4918:03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