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이시언, 감격의 첫 해외 팬미팅… “울컥했다”

 
 
기사공유
/사진=MBC '나혼자 산다'
배우 이시언이 일본에서 열린 첫 해외 팬미팅에 감격스러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이 데뷔 후 처음으로 가진 일본 팬미팅 현장 모습이 공개됐다. 이시언이 팬미팅을 가진 것은 데뷔 10년 만에 처음이다.

이날 이시언은 가수 이홍기에게 배운 서툰 일본어로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또한 팬들과 게임을 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소화하며 함께 교감했다.

이시언은 팬들에게 칵테일을 따라주려고 했으나 긴장한 듯 실수를 연발했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박나래는 “거의 개그맨”이라고 놀렸다.

팬들을 위해 일본어로 노래도 불렀다. 연습때까지만해도 박자를 맞추지 못해 어려움을 겪었으나 막상 본무대에서는 실수없이 완벽하게 노래를 마쳤다.

이번 팬미팅에 대해 이시언은 “내가 인기가 많아질 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다. 이루 말할 수 없는 기분이었다”며 “이 분들이 정말 나를 아끼고 좋아해준다는 생각에 많이 감동받았다. 울컥했는데 많이 참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