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4경기 무안타 ‘타율 0.345→0.328’

 
 
기사공유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가 4경기 연속 침묵했다. /사진=로이터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또 무안타로 침묵했다.

추신수는 2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4경기 연속 안타에 실패하면서 시즌 타율은 0.345에서 0.328로 떨어졌다.

추신수는 0-3으로 뒤진 1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상대 선발 저스틴 벌랜더에게 볼넷을 골라냈으나 후속타 불발로 홈을 밟지는 못했다.

추신수는 이후 벌랜더를 공략하지 못했다. 0-4로 끌려가던 3회 1사1루에서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5회 2사 2루 찬스에서는 벌랜드의 초구를 받아쳤지만 중견수 플라이로 돌아섰다.

8회에는 선두 타자로 나서 바뀐 투수 크리스 데벤스키를 상대해 1루수 땅볼에 그쳤다.

텍사스는 2-7로 패했다. 4연승 행진을 마감하며 시즌 10승8패가 됐다. 휴스턴은 시즌 13승6패를 거뒀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