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홋카이도 노보리베츠 호텔 화재… 한국인 관광객 13명 경상

 
 
기사공유

/사진=머니투데이DB
일본 홋카이도 소재 유명 온천지역인 노보리베츠의 한 온천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해 한국인 관광객 13명이 경상을 입었다.

20일 홋카이도신문 등 현지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15분께 노보리베츠시 ‘노보리베츠 세키스이테이’ 온천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63명의 투숙객 가운데 약 50명이 긴급 대피했으며 연기를 마신 한국인 관광객 13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가 전원 퇴원했다. 이들은 이날 아침에 호텔에서 체크아웃하고 다른 관광지로 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외교부는 “우리 국민 투숙객 중 일부가 연기를 마시고 대피 과정에서 경미한 부상을 입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며 “오전 9시 기준으로 연기흡입자 및 부상자는 병원 진료 후 전원 퇴원했다”고 밝혔다.

주삿포로총영사관은 사건 접수 즉시 공관직원을 화재 현장에 파견해 우리국민의 피해 상황 및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여행사 측과 향후 대책을 협의하는 등 영사조력을 제공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