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 해상서 60대 낚시객 실종… 모터보트 뒤집혀

 
 
기사공유
전남 진도 해상에서 낚시를 하러 나선 60대가 실종돼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사진=목포해양경찰서

전남 진도 해상에서 낚시를 하러 나선 60대가 실종돼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20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7시6분께 진도군 가사도 서쪽 3㎞ 해상에서 60대 A씨의 1t급 모터보트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해경은 경비함정 4척과 민간구조선 3척, 서해특수구조대 등을 투입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A씨는 전날 오후 2시30분께 인근 섬 주민에게 '바다낚시를 하러 간다'고 말한 뒤 선착장으로 향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수색 작업을 마치는 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0.78상승 26.1712:41 10/14
  • 코스닥 : 642.30상승 9.3512:41 10/14
  • 원달러 : 1181.80하락 712:41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2:41 10/14
  • 금 : 60.44상승 2.6712:41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