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현장 협력사 직원 복지환경 개선

 
 
기사공유
포스코건설이 현장 협력사 직원의 복지 환경 개선에 나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포스코건설이 현장 직원 중심의 선진화된 건설현장 문화를 조성하고 협력사 직원들의 복지향상을 위한 행보에 나섰다.

22일 포스코건설에 따르면 위생상태가 취약하고 노후화된 현장 화장실을 최신식 화장실로 교체하기로 했다.

또 청소 전문회사를 이용해 청결 상태를 직접 관리하고 운영경비도 포스코건설이 부담할 계획이다.

특히 현장 직원들이 더위와 추위에도 쾌적한 환경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전 현장의 쉼터에 냉난방기, 간이침대, 의자, 식수시설 등을 구비하는 한편 자투리 공간 등에 설치하던 쉼터를 협력사 직원들이 실질적으로 이용하기 편리한 곳에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이밖에 포스코건설은 다음달부터 근로자들의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하기 위해 ‘현장 근로자 소리함 모바일 애플리케이션도 운영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협력사 임직원들도 회사 경쟁력을 높이는 중요한 일원인 만큼 이들의 복리후생을 향상시키기 위해 현장 점검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5:32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5:32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5:32 05/24
  • 두바이유 : 67.76하락 3.2315:32 05/24
  • 금 : 69.22하락 2.0115:32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