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재 확보로 불황 뚫자”… 건설업계, 직원 채용 활발

 
 
기사공유
건설업계가 활발한 채용에 나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건설업계가 어려운 여건에도 활발한 채용으로 불황 극복의 초석을 다지고 있다.

22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태영건설, 쌍용건설, 이테크건설 등이 상반기 신입사원을 모집 중이다.

태영건설은 2019년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건축, 기계, 전기, 토목, 정보기술(IT), 민자사업, 법무 등이다. 접수기한은 5월12일까지며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관련학과 4년제 대학 또는 동등 학력 이상 ▲기 졸업자 및 2019년 8월 졸업예정자 ▲해외여행 및 병역관련 결격사유가 없는 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민자사업 부문: 토목환경공학, 회계학, 교통공학 전공자 우대 ▲법무 부문: 로스쿨 출신및 변호사 우대 등이다.

쌍용건설도 신입사원 공채를 진행한다. 모집분야는 건축, 토목, 전기, 설비, 플랜트, 안전, 국내영업, 경영지원 등이며 오는 28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교 이상 해당분야 전공자 ▲해외근무 가능자 등이다.

이테크건설은 2분기 신입 및 경력사원을 채용한다. 모집부문은 경영지원, 토건, 엔지니어링, 품질안전 등이며 이달 25일까지 회사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공통 자격요건 및 우대사항은 ▲소정의 채용 신체검사 기준에 결격사유가 없는 자 ▲해외여행 또는 해외근무에 결격사유가 없는 자 ▲어학능력 우수자 우대 ▲해당 모집분야 관련 기술사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