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K, 공모가 확정… ‘킹오파’ 저력 보여줄까?

 
 
기사공유
/사진=SNK 홈페이지.

SNK가 오는 5월7일 코스닥 상장을 앞둔 가운데 공모가 4만400원으로 확정됐다.

22일 SNK에 따르면 지난 17~18일 이틀간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는 희망범위(3만800~4만400원) 상단인 4만400원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SNK는 이번 수요예측에 총 841곳의 기관투자가가 참여해 31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전체 참여 기관 중 539개 기관(64%)이 공모 희망범위 가격의 상단 이상을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SNK에 대한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은 오는 23~24일 진행되며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 공동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다.

한편 SNK는 일본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대표작으로 ▲더 킹 오브 파이터즈(킹오파) ▲사무라이스피리츠 ▲메탈슬러그 시리즈 등 다수의 지적재산권(IP)을 보유하고 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8.86상승 24.0218:01 10/22
  • 코스닥 : 655.91상승 6.7318:01 10/22
  • 원달러 : 1169.70하락 2.318:01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8:01 10/22
  • 금 : 59.38하락 0.3218:01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