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달라진 트와이스, "새로운 트와이스 NO, 기존 밝은 에너지가 ‘TWICE’"

 
 
기사공유
트와이스. /사진=장동규 기자

'상큼함의 대명사' 트와이스가 앨범 ‘FANCY YOU'를 발표하며 '성숙미'를 장착해 시선을 모았다.

2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홀에서는 트와이스의 7번째 미니앨범 'FANCY YOU(팬시 유)'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된 가운데 트와이스의 파격적인 콘셉트 변신에 이목이 집중됐다.

트와이스 지효는 '섹시' 콘셉트로 변신한 이유에 대해 "밝은 모습을 많이 보려드렸기 때문에 이런 모습에 질려하지 않을까 우려했다"면서도 "우리의 밝은 모습을 담은 귀여운 포인트 안무가 있으면서 성숙한 모습도 보여줄 수 있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채영 역시 "트와이스도 이런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는 걸 보여드리고 싶었다"며 "2019년 국내 첫 앨범을 FANCY로 시작한 만큼 새로운 전환점을 맞고 싶다"고 덧붙였다. 

(왼쪽부터) 트와이스 모모 정연 다현. /사진=장동규 기자

특히 정연은 곡의 콘셉트에 맞춰 데뷔 이후 처음으로 긴머리를 선보인 가운데 "예쁘게 봐주세요"라며 부끄러워하면서도 꽃받침을 하며 포즈를 취하는 등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번 앨범 콘셉트에 맞춰 파란머리로 변신한 다현과 히메컷에 도전한 모모 역시 "다른 머리를 해보고 싶었다. 예쁘게 봐달라"고 말했다.

이들은 트와이스의 새로운 콘셉트에 대한 팬들의 우려를 의식한 듯 "기존의 밝은 에너지를 그대로 가지고 있다"는 것을 연신 강조했다.

이날 올블랙을 입고 등장한 트와이스는 "(뮤직비디오 내에서) 밝은 옷도 많이 입었다. (활동 중) 올블랙뿐만 아니라 기존의 트와이스와 어울릴 수 있는 의상도 보여줄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나연은 "트와이스가 변했다기보다 기존의 트와이스에서 색다른 모습이라고 봐줬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트와이스의 7번째 미니앨범 'FANCY YOU' 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5:32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5:32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5:32 05/24
  • 두바이유 : 67.76하락 3.2315:32 05/24
  • 금 : 69.22하락 2.0115:32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