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재단, 충남 서산에 농약안전보관함 전달식

 
 
기사공유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은 23일(화) 충청남도 서산시 810가구에 농약 음독자살 예방을 위한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하고, 생명사랑 녹색마을 현판식을 가졌다.(좌측 조경연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상임이사, 우측 김정세 상성리 이장)/사진=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생명보험재단)은 23일 충청남도 서산시에서 생명사랑 녹색마을 현판식을 갖고 810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맹정호 서산시장, 조경연 생명보험재단 상임이사 등이 참석했다.

충남 서산시의 자살률 제고를 위해 생명보험재단은 올해 23개 마을 810가구에 충동적인 농약음독자살을 예방할 수 있는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할 예정이다. 마을이장 및 부녀회장을 생명사랑지킴이로 임명해 자살위험이 높은 지역주민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도록 하고 지역정신건강센터와 연계해 자살 고위험군을 집중관리하는 등 농촌 지역 자살 예방에 나선다.

통계청에 따르면 충남 서산시는 2017년 기준 인구 십만명당 자살 사망률 36.4명으로 2016년 33.6명에 비해 자살률이 상승했다. 충남지역 평균인 31.7명 보다 크게 웃돈다. 농촌지역에서 빈번하게 일어나는 농약 음독자살 또한 전국 평균인 6.7%를 크게 상회하는 12.9%로 조사돼 체계적인 농약 관리 등 자살률 감소를 위한 체계 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다.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사업은 2011년부터 8년간 91개 시군 총 2만6864가구에 보관함을 설치했다. 그 결과 2011년 16.2%(2580명)에 이르던 농약 음독 자살사망자 수를 2015년 7.1%(959명)까지 줄였다.

조경연 상임이사는 “이웃을 향한 작은 관심이 자살 예방의 첫 걸음”이라며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이나 각종 자살예방 정책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모든 마을 주민이 생명사랑지킴이가 되어 내 주변에 마음이 힘든 이웃은 없는지 살펴보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9.59하락 5.2718:01 05/23
  • 코스닥 : 696.89하락 10.0418:01 05/23
  • 원달러 : 1189.20하락 3.618:01 05/23
  • 두바이유 : 70.99하락 1.1918:01 05/23
  • 금 : 71.23하락 0.4118:01 05/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