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공공부문 부동산 전자계약 활성화 추진

 
 
기사공유
김학규(왼쪽) 한국감정원 원장, 문창용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사진=한국감정원
한국감정원이 공공부문 부동산 전자계약 활성화에 나선다.

한국감정원은 23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서 한국자산관리공사와 ‘국유재산의 효율적 관리 및 전자계약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감정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유재산에 대한 부동산 전자계약 서비스 활성화를 추진해 한국자산관리공사의 국유일반재산 관리 혁신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또 전자계약의 편의성과 안전성에 대한 민간체험을 확대시킬 수 있어 대국민 인지도 향상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국유재산의 효율적 관리 및 전자계약 활성화를 위한 정보교류 및 자료제공 ▲온비드 및 공공재산 관리 등 부동산 거래 관련 전자계약 활성화 ▲양 기관의 협업을 통한 지속성장 모델 구축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부동산거래 전자계약 시스템은 기존 종이계약서를 대신해 온라인 전자방식으로 계약하는 시스템이다. 본인 명의의 휴대폰과 공인인증서만 있으면 부동산 전자계약이 가능하다.

전자계약 이용 시 시중은행 및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등의 대출상품 우대금리 적용, 등기수수료 할인 등 경제적인 이점과 실거래 및 확정일자 자동신고 등의 편리함, 계약서 위·변조 방지 및 무자격자의 불법 중개행위 차단 등 안전한 부동산 거래를 지원한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5:32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5:32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5:32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5:32 10/18
  • 금 : 59.23상승 0.4315:32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