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 스테이트타워 남산 인수… 중심상업지구 내 '최고가'

 
 
기사공유
서울시 중구 스테이트타워 남산 오피스빌딩 전경. /사진=머니투데이 DB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서울시 중구 스테이트타워 남산 오피스빌딩 인수를 마무리했다.

25일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에 따르면 미래에셋자산운용 인수금액은 5886억원으로 3.3㎡당 2900만원을 상회해 중심상업지구(CBD) 지역 내 최고가를 기록했다.

앞서 우선협상대상자인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이달 중순 스테이트타워 남산 공동 매각주관사인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와 매매계약을 체결해 딜이 클로징됐다.

스테이트타워 남산은 중동계 국부펀드가 투자하고 CBR글로벌인베스터자산운용(CBRE GI)이 부동산집합투자업자로 2015년 매입한 프라임오피스빌딩이다.

이번 인수는 마케팅·협상 과정 중 대형 공실이 발생했음에도 불구하고 매각이 성사됐다. 부동산펀드 투자자로는 미래에셋대우증권, 우정사업본부의 블라인드펀드 등이 참여했고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매매가의 60%가량을 대출로 조달했다.

스테이트타워 남산 빌딩은 CBD에 위치해 국내 주요 대기업뿐만 아니라 글로벌 임차사들도 선호하는 프라임오피스 자산이다. 2011년에 완공된 연면적 6만7000㎡의 대형 빌딩이며 글로벌 금융투자회사, 법무법인, 제조사 등 최상위 임차사들의 선호도가 높다.

또 카페테리아, 운동시설, 전용카페, 회의실 등 입주사를 위한 서비스공간이 마련돼 있고 26층 더스테이트룸은 멤버십 전용 공간으로 최고의 전망에서 식음, 회의, 휴식 등이 가능하다.

손영국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투자자문팀 상무는 "서울 오피스 시장의 프라임급 자산 매입을 대행하게 돼 대단히 기쁘다"며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상업용 부동산 투자시장이 활황인데 유사한 투자 기회를 지속적으로 준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09상승 12.9211:01 10/16
  • 코스닥 : 651.55상승 4.7511:01 10/16
  • 원달러 : 1185.70상승 0.511:01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1:01 10/16
  • 금 : 59.42하락 0.6111:01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