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1분기 순익 5570억원… 전년비 8.6% 증가

 
 
기사공유
/사진=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올해 1분기 5570억원(연결기준)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1분기 5129억원보다 8.6% 증가한 규모다.

기업은행의 개별(별도기준) 당기순이익은 483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4650억원 보다 3.9% 증가했다. 기업은행은 꾸준한 중기대출 확대와 체계적인 건전성 관리를 통한 수익력 강화, 자회사의 고른 성장 등으로 인해 실적이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특히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3조8000억원(2.5%) 증가한 155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중기대출 시장점유율은 지난해 말 보다 0.2%포인트 상승한 22.7%를 달성하며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중소기업금융시장에서 리딩뱅크 지위를 유지했다.

1분기 실질 대손충당금전입액은 2671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11.3% 개선됐고 이에 따라 대손비용률(Credit Cost)도 같은 기간 0.08%포인트 개선되는 등 건전성 지표들이 지속적으로 하향 안정됐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경기둔화 우려와 중기대출 경쟁심화에도 적극적인 중소기업 지원으로 중소기업금융 리딩뱅크의 지위를 굳건히 했다"며 "체계적인 건전성 관리를 통해 내실 있는 성장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5:32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5:32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5:32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5:32 10/18
  • 금 : 59.23상승 0.4315:32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