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FA 올해의 팀 발표… 살라·아자르 제외, 포그바 포함

 
 
기사공유
2019 PFA 선정 올해의 팀. /사진=PFA 공식 홈페이지

영국프로축구선수협회(PFA)가 2018-2019시즌 잉글랜드 무대에서 활약한 올해의 선수 베스트 11 명단이 발표됐다.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6명으로 가장 많은 선수를 배출한 가운데, 리버풀에서도 4명이나 이름을 올렸다.

PFA는 25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올해의 팀을 공개했다.

이번 시즌 역대급 리그 우승 경쟁을 펼치고 있는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리버풀 선수들이 베스트 11 자리를 독식했다. 골키퍼에는 에데르송(맨시티)이 선정됐으며, 포백에는 앤드류 로버트슨, 버질 반 다이크(이하 리버풀), 아이메릭 라포르테(맨시티),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리버풀)가 뽑혔다.

여기에 유일한 맨시티·리버풀 소속이 아닌 폴 포그바(맨유)가 페르난지뉴, 베르나르두 실바(이하 맨시티)와 함께 미드필더 자리에 위치했으며, 라힘 스털링과 세르히오 아구에로(이하 맨시티), 사디오 마네(리버풀)도 선정의 기쁨을 누리게 됐다.

반면 해리 케인, 에당 아자르, 모하메드 살라 등은 선택을 받지 못했다.

PFA 선정 올해의 선수 최종후보에는 아구에로, 반 다이크, 마네, 베르나르두 실바, 스털링, 아자르가 경합한다. 이 중 반 다이크가 유력한 수상자로 꼽히고 있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4.21하락 1.115:32 05/27
  • 코스닥 : 689.67하락 0.3615:32 05/27
  • 원달러 : 1184.50하락 3.915:32 05/27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5:32 05/27
  • 금 : 66.73하락 2.4915:32 05/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